버켄퍼슬리퍼

상품 정보
판매가 39000
할인판매가 39,000 원
할인금액 총 할인금액 원
(모바일할인금액 원)
적립금

780(2.00%)

무통장 결제시 적립금 0 원 %

카드 결제시 적립금 0 원 %

실시간 계좌이체시 적립금 0 원 %

적립금 결제시 적립금 0 원 %

휴대폰 결제시 적립금 0 원 %

예치금 결제시 적립금 0 원 %

에스크로 결제시 적립금 0 원 %

가상계좌 결제시 적립금 0 원 %

가상계좌 결제시 적립금 0 원 %

케이페이 결제시 적립금 0 원 %

페이나우 결제시 적립금 0 원 %

페이코 결제시 적립금 0 원 %

카카오페이 결제시 적립금 0 원 %

제휴적립금
배송방법 택배
배송비 2,500 원 (50,000 원 이상 구매 시 무료)
상품 추가설명 번역정보
상품 옵션
배송
color

size

수량
down up  
상품 목록
상품 정보 가격 삭제

할인가가 적용된 최종 결제예정금액은 주문 시 확인할 수 있습니다.

총상품금액(수량) 0
구매하기예약주문



YOU MAY ALSO LIKE

이상품을 구매한 분들은 이런상품들도 구매하셨습니다.

구매전 필독해주세요!



-



모델 촬영시 조명과 자연광으로 인해

실제 옷색상과 차이가 있을 수 있습니다.



하단 상세컷이 실제 색상과 가장 가까우니

참고 부탁드립니다!



모델이 착용한 컬러는 진그레이입니다.



-
익숙한 버켄스탁 스타일의 슬리퍼인데요.
겨울버전으로 안에 털이 있어요.
인조토끼털이라고 하네요. 부드럽게 발끝까지 있어서 착용감 굉장히 좋아요. 
털이 지저분하지 않고 깔끔하게 들어가 있어요. 
하나 아쉬운건 털이 발바닥에만 있는거예요.
발등까지 있었으면 좋았을걸 싶은데요.
그래도 두께감 있는 부드러운 모직소재라서
보온성 괜찮아요. 겨울용으로 나온 신발이니깐요.
발을 다 덮는 타입이라서 포근하구요.
귀엽고 투박한 신발이에요.
발이 작아보이거나 날씬한거 원하신다면 비추예요.
이건 뚱뚱 왕발처럼 귀엽게 신는 맛이니깐요.ㅎ
뭐 이것저것 없이 발을 다 감싸주면서
버클 포인트만 딱 있어서 군더더기 없이 깔끔해요.
굽은 없지만 속에 밑창이 삼센치정도 도톰해서 착화감 괜찮아요. 
누구나 편하게 신으실 거예요.
털빠짐이 있어서 처음에 받으시면 테이프로 몇번 떼주세요. 
아니면 안신는 양말 신고 돌아다니다 보면 어느정도 빠질 거예요.
참고해주세요.
사이즈는 S/M/L 있는데요.
225-230은 스몰, 235-240 미듐, 245-250 라지 이렇게 권장해 드릴게요.
저는 평소 235 신고 미듐 신었구요.
두툼 니트양말 신고도 잘 맞았어요.
사이즈 안내가 어려운데요.ㅠ
만약 40-45 신는다 하시면 라지가 나을것 같아요.
조금 남는거 감안하면 너무 딱 맞는 것보다
저는 슬리퍼는 차라리 여유있는게 낫거든요.
확답은 못드리겠네요. 참고만 해주세요! 
소재감 모직 소재입니다.
사이즈 정사이즈로 착용하길 권해드립니다.
세탁법 세탁이 불가하며, 오염이 있을 경우 얇은 솔로 살살 문질러 주시는게 좋습니다.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정확한 표준 모니터에서는 위의 그레이스케일 차트가 모두 구분되어 보입니다.
1부터 16단계까지 모두 구분이 되지 않는다면 모니터의 밝기와 명도 교정을 권장합니다.
연그레이
진그레이
상품명 버켄퍼슬리퍼
색상 진그레이, 연그레이
소재 겉감:모직, 안감:인조토끼털
모델착용 사이즈 발볼9cm, 굽3cm (M사이즈기준)
             
제조사 : 제휴업체
제조국 : 한국, 중국
제조년월 : 주문일로부터 7일 이내
품질보증기간 : 수령일로부터 7일 이내 하자 발생시 교환, 환불 가능 (미착용시)
책임자 : 그레이시크 
전화번호 : 1566-3722

상품사용후기

게시물이 없습니다

상품 Q&A

게시물이 없습니다

판매자 정보

WITH ITEM

관련상품을 체크한 상태에서 옵션을 선택하시고 하단에 장바구니 담기나 구매하기 버튼을 눌러주세요.

국민 093401-04-220546
우리 1005-402-718931
농협 301-0171-3662-61
신한 100-030-792028
하나 221-910012-00504
예금주 (주)일상의친구